서브배경이미지
서브이미지

유방암/자궁암

H > 검사안내 > 유방암/자궁암

세포진 검사

자궁경부 세포진검사(Pap smear)는 자궁경부암을 조기에 진단할 수 있고, 침윤성 자궁경부암의 빈도를 낮추는데 큰 공헌을 한 검사 방법입니다. 자궁경관 입구와 질의 분비물을 채취한 후 특수한 색소액으로 염색하여 검사하며 세포진 검사에서 이상이 발견되면 조직검사를 실시하여 확진을 하게 됩니다.
발뒤꿈치 통증이 발생하는 원인은
장점
  • 아픔이나 출혈도 없고 검사 후에는 일상생활을 해도 무방합니다.
  • 결과는 수 일 내에 알 수 있습니다.
주의사항
  • 월경이 없을 때 검사하며, 검사 전에 질세척 등을 하지 않고 검사를 받습니다.
  • 성경험이 있거나 만 20세 이상의 모든 여성 (단, 성경험이 없을 때는 검사제외)
검사주기
  • 1년마다 1회

질확대경 검사

세포진 검사 후 이상 병변이 발견되면 질경을 이용하여 질과 자궁경부를 검사하는 질확대경검사를 실시하며, 질과 자궁 경부를 4~20배까지 확대 촬영하여 이상 병변을 판독합니다.

장점

  • 육안으로 확인할 수 없는 변화까지 확인할 수 있습니다.
  • 비정상적인 세포가 놓인 특수부위까지 찾을 수 있습니다.
  • 마취가 필요 없고, 통증의 거의 없으며, 검사 후 정상 생활이 가능합니다.

인유두종 바이러스 검사

인유두종바이러스에 감염되었는지를 파악하는 검사로 암으로 진행될지 여부를 체크하게 됩니다. 인유두종 바이러스(HPV)는 80종 이상이며, 대략 30종 정도가 성적인 접촉으로 자궁경부에 감염을 일으키고, 이중 반정도가 자궁경부암과 관련이 있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인유두종 바이러스에 감염되었을 경우 대부분의 여성들은 특별한 증상이 없고, 감염 자체도 억제된 상태로 존재하다가 없어집니다. 극히 소수에서만 인유두종 바이러스가 본격적인 상피세포 내 신생물로 발전하게 됩니다.

조직 검사

세포진 검사나 질확대경 검사 등으로 이상 병변이 발견되면 조직 검사 하여 자궁경부암을 확진하게 됩니다.